보도자료

home > 체육소식 > 보도자료
제29회 충청북도생활체육대회 결과보고 상세정보
제29회 충청북도생활체육대회 결과보고
작성자 관리자 이메일
조회 80 등록일 2019/09/23
첨부
제29회 충북생활체육대회 성료

- 우정과 화합 다져 -

 

○ 충북생활체육 동호인들의 축제인 제29회 충청북도생활체육대회가「함께하는 생활체육 건강도민! 행복충북!」라는 슬로건 아래 9. 21 ~ 9. 22 양일간 보은, 옥천, 영동 등 남부3군에서 열렸다. 11개시·군 3,400여명의 동호인들이 검도 등 17개 종목에 참가하여 각 시·군의 명예를 걸고 선의의 경쟁을 펼치며 우정과 화합을 다졌다.
 
○ 충청북도생활체육대회는 지역 간 과열경쟁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시·군 종합순위를 가리지 않고 종목별 시상으로 가름하여 도민 화합과 건강증진에 중점을 두고 열리고 있다.

○ 대회장이신 이시종 도지사는 “생활체육 동호인 여러분들의 활력이 긍정 에너지로 도내 곳곳에 확산되어 우리 충북을 더욱 건강하게 발전시킬 거라 믿는다.” 며 “앞으로도 생활체육과 함께 에너지 넘치는 일상을 만들어 가시길 바란다.” 고 말했다.
 
○ 대회 첫째 날 많은 관심 속에서 치러진 생활체조 경연 건강체조부문과 댄스체조부문에서는 증평군과 영동군이 각 부문 우승을 차지하였으며, 궁도종목은 증평군이 우승을 차지하였다.
 
○ 육상 경기에서는 충주시 서금석선수가 100m, 200m, 400m혼성계주에서 3관왕을 차지하였으며, 각 종별 점수를 취합한 종합순위에서는 청주시가 우승, 충주시와 증평군이 각각 준우승과 3위를 차지하였다.
풋살경기는 옥천군이 3연패를 달성하였으며, 음성군이 준우승, 공동3위는 영동군과 단양군에게 돌아갔다.
 
○ 둘째날 게이트볼 경기에서는 청주시와 충주시가 각각 남녀부 우승을 차지하였으며, 족구 경기에서는 청주시가 청년부와 장년부 동반우승을 차지했다.
 
○ 그라운드골프 남자부는 단양군, 여자부는 음성군이 우승을 차지하였다. 볼링은 괴산군과 청주시가 각각 남녀부 우승을, 배구경기는 영동군이 남자부, 진천군이 여자부 우승을 차지하는 영애를 안았으며, 탁구, 배드민턴, 테니스는 청주시가, 소프트테니스는 제천시, 합기도는 영동군이 각각 종합우승을 차지하였다.
○ 또한, 대회 마지막으로 치러진 축구경기에서는 제천시가 노장부, 장년부 모두 우승을 차지하였다.
 
○ 개최지인 보은, 옥천, 영동군에서 적극적인 대회홍보와 철저한 사전 준비를 바탕으로 체육관, 운동장 등 지역별 기존 체육시설 인프라를 활용하여 최소한의 예산으로 성공적인 대회를 치렀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편 2020년 30회 충북생활체육대회는 괴산군에서 열린다.
 
○ 정효진 충북체육회 사무처장은 “대회준비에 힘써주신 보은, 옥천, 영동군체육회 임직원 여러분과 대회 성공개최의 숨은 주역이신 자원봉사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며 “이번 대회가 건강한 도민 행복한 충북을 만들어 가는 생활체육 축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더욱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29회 충청북도생활체육대회 결과보고 상세정보
다음글 충북카누연맹 우수선수 장학금 기탁
이전글 여자 기계체조 윤나래, 제100회 전국체전에서 최정상급 실력 다시 한번 입증